어느덧 12월의 중순에 접어들었네요. 한 해의 마무리 어떻게 하고 계신가요? 소중한 사람과의 즐거운 연말 계획 세우고 계실 것 같습니다. 슬로워크에서는 디자이너들이 연말을 맞아 직접 카드 디자인을 했습니다. 매년 소소하게 카드를 만들어 나누곤 했는데요, 이번에는 블로그에 소개하려 합니다.  








고래 발자국의 [2015 빈잔 연하장]







"'빈잔'은 친구가 나에게 붙여준 별명입니다. 늘 잔이 비어 있다고... 좀 애잔하면서 웃기지만, 평생 살면서 이처럼 나랑 잘 어울리는 단어는 없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죠. 2015년도 늘 내 빈 잔을 채워달라고 좋은 사람들에게 편지를 쓰고자 카드로 디자인했습니다. 카드 표지의 '두 잔, 빈 잔, 한 잔, 다섯 잔' 그림은 '2, 0, 1, 5' 내년을 뜻합니다. 실제로는 입체카드인데요, 열면 텅 빈 잔이 튀어나와요!"








사막여우 발자국의 [산타&돌프] 2종 





"크리스마스 단짝 '산타'와 '(루)돌프'. 바쁘게 일하느라 발갛게 달아오른 코가 똑 닮았어요. 일 년간 함께 열심히 일해온 직장동료와 나의 모습도 그럴 테죠. 어쩌면 하루 동안 가장 오랜 시간을 보내는 나의 단짝 직장동료에게 진심을 나누는 시간을 가져봤으면 해요. 한 장엔 진심 어린 편지를 한 장은 비워둔 채로 선물해주세요."









하늘다람쥐 발자국의 [2015년에는]








"매일 매일 업데이트되는 인포그래픽 '슬로데이'자료를 활용해서 만들었습니다. 평소 슬로데이 그래픽을 보면서 인상 깊었던 자료들이 몇 가지 있었는데요, 그것을 바탕으로 신년에 주변 지인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세지를 떠올렸습니다. 2015년에는 많은 사람들이 일을 줄이고, 사랑에 빠지고, 잠을 푹 잤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2015년에는_.pdf




마지막 [2015년에는]카드는 원본 데이터를 첨부해 드리니 자유롭게 출력해서 사용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숨가쁘게 달려온 한 해, 주변 사람들에게 직접 쓴 카드로 연말 인사를 건내며 마무리하는 건 어떠세요? 여러가지 일로 바쁜 와중에 누군가에게 따뜻한 메세지를 받으면 뜻깊은 연말이 될 것 같습니다. 슬로워크 블로그를 방문해주시는 모든 분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내시길 바랍니다. :-)




by 고래, 사막여우, 하늘다람쥐 발자국







Posted by slowalk

여러분들은 연주할 수 있는 악기가 하나씩은 있으신가요? 

음악에 취미가 없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악기마다 연주법이 다르니 따로 배우지 않는 한 어떤 악기든 연주하는 건 불가능할 겁니다. 하지만 오늘 소개할 'Everyday Action Orchestra' 는 처음 접한다 해도 이미 마스터 했다고 보면 됩니다. 별다른 연주법 없이도 일상 속 행동만으로 악기연주가 가능하기 때문이죠.

 

 

책장을 넘길 때

 

카드를 긁을 때

 

머리카락을 잡아 당길 때

 

춤을 출 때

 

스트레칭을 할 때

 

 

Everyday Action Orchestra(일상의 행동 오케스트라)는, 이탈리아 밀란의 디자인 대학 NABA에서 열린 5일간의 워크샵에서 진행되었던 프로그램입니다. 각의 디자이너들은 손을 흔들고, 책을 넘기고, 이를 닦는 등 일상의 행동 속 움직임을 캐치합니다. 그리고 주변의 물건들로 악기를 만들죠. 예를 들면 깡통 뚜껑, 빨래 집게, 과자통 같은 것들로 말입니다.

 

 

샤워 후 물기를 닦을 때

 

두루마리 화장지를 풀 때

 

드라이기로 머리를 말릴 때

 

포옹을 할 때

 

목 스트레칭을 할 때

 

 

홈페이지에 방문하여 이 워크샵 참가자 Michelle Sterchele가 만든 음악을 들어보세요.
아름다운 선율이 있는 음악은 아니지만 전자음악 같기도 하고, 영화의 배경 효과음으로 쓰이면 잘 어울릴법한 재밌는 음악이 되었네요. 그리고 독특한 음들이 어떤 악기로 내는 소리일까 궁금증을 불러 일으킵니다.

 

 

 

 

 

이 프로젝트를 진행한 Dominixc Wilxcox(도미닉 윌콕스)는 슬로워크 블로그에서도 한번 소개한 적 있는 아티스트죠.(->예전 포스팅 보기) 엉뚱하지만 재치있는 아이디어로 흥미로운 작업들로 영감을 주는 도미닉 윌콕스의 작업들을 앞으로도 눈여겨 봐야겠습니다.^^

 

| 출처 | www.variationsonnormal.com , www.dominixcwilxcox.xcom

 

by 나무늘보 발자국

 

 

Posted by slowalk

크리스마스를 5일 앞둔 오늘. 소중한 사람과의 즐거운 크리스마스 계획 세우고 계신가요? 슬로워크의 디자이너들도 크리스마스를 맞아 블로그를 방문해 주시는 여러분을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을 기획해 보았습니다 :)


슬로워크의 디자이너들이 직접 만든 크리스마스 카드인데요. 카드마다 하단에 pdf파일을 첨부해 드리니 자유롭게 출력해서 사용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01.

종이 한 장의 소중함을 아는 당신께

 

첫번째로 소개할 카드는 이면지에 출력해 사용하는 카드입니다. 특별한 날 소중한 사람에게 마음을 전하는 카드는 그 마음만큼 꼼꼼하고 조심스럽게 고르게 되는데요. 이 카드는 그런 조심스러운 마음 대신 "종이 한장의 소중함을 아는 당신께" 라는 대담한 문구만으로 상대방에 대한 신뢰를 전할 수 있는 카드입니다. 

 

 

SLO2013_HYEJIN.pdf

 






02.

Happy Christmas to you

 

두번째로 소개해 드릴 카드는 귀여운 눈사람 그래픽 카드입니다. 이번 크리스마스를 계기로 주변 사람들에게 애정을 표현하고 싶으신 분들은 "Happy Christmas to you" 카드를 출력해서 만들어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조금은 쑥스럽고 간질간질하지만 올해가 얼마 남지 않은 지금, 용기가 필요한 때입니다.^^

 


SLO2013_JIHYEON.pdf







숨가쁘게 달려온 2012년도 이제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얼마 남지 않은 한 해를 잘 마무리하는 의미로 주변 사람들에게 직접 쓴 크리스마스 카드를 선물한다면 그야말로 훈훈한 마무리가 아닐까 합니다. 슬로워크 블로그를 방문해주시는 모든 분들, 2012년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보내시길 바랍니다 :) 



by 사막여우+펭귄 발자국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어느덧 2주도 남지 않은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크리스마스 트리, 크리스마스 선물, 산타할아버지 ...

하지만 무엇보다 작은 정성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달할 수 있는건 바로 크리스마스 카드 아닐까요? 하지만 아쉽게도 크리스마스 카드는 한번 읽어보고 서랍 어딘가에 넣어두고 그 존재를 잊어버리곤 하죠. 가끔 꺼내보면서 옛 기억을 되살리는 정도에만 그치곤 했죠.


그런데 지금 소개해드릴 크리스마스는 조금 다릅니다.


겉보기엔 평범해보이는 카드.




카드를 펼치면 이렇게 팝업 모형들이 등장합니다.

이게 끝은 아니겠죠? 무언가 더 특별한 것이 있을 것 같은데...


사실 이 카드에는 씨앗이 함께 들어있습니다.




펼쳐진 카드 위에 씨앗을 뿌려주면,




이렇게 싱그러운 초록색 풀잎들이 자라납니다.

씨앗이 뿌려지고 풀잎이 자라나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보실까요?


")//]]>


이렇게 풀잎이 자라나는 카드를 서랍 속에 넣어둘 수는 없겠죠?

귀여운 일러스트레이션과 함께 싱그러움을 더해줄 크리스마스 카드!

보낸이의 정성이 책상 위 어디선가 오래오래 남아있지 않을까요.




(이미지출처 | postcarden.com)

 

 


Posted by slowalk

요즘은 각종 신용카드나 멤버쉽 카드, 포인트 카드가 주는 혜택이 너무도 다양해서 이곳저곳에서 생활의 기쁨을 얻기도 합니다. 또 차곡차곡 적립해두었던 포인트현금처럼 사용할 때엔 마치 공짜를 물건을 얻은 듯한 기분이죠.

 

그런데 내년부터 시행될, 적립한 포인트를 현금처럼 사용 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카드가 있습니다. 바로 그린카드!!!

 

자전거나 대중교통 등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는 '친환경' 수단을 이용할 경우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는 '그린카드'가 발급됩니다.(그린카드는 1월17일 서울시에서 '에코 마일리지 카드'라는 이름으로 첫선을 보인다고 합니다.^^) 이 카드를 사용하면 지하철 등 대중교통 요금 할인 혜택은 물론 친환경 제품 매장에서 판매하는 전자제품 등도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지요.

 

 

이 카드는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2020년 배출 전망치 대비 30% 줄인다는 목표에 맞춰 내년부터 온실가스 감축정책을 본격 추진하기위한 제도 중 하나입니다. 

 

그린카드는 기존 카드에 '녹색 칩'을 끼워넣어 제작됩니다. 기존 신용카드에 '에코 마일리지'서비스를 추가하거나 신규 발급받아 사용할 수 있구요. 에코 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는 카드는 우리V카드, 농협카드, SC제일카드, 기업스타일카드 등이다. 내년 초부터는 기업스타일카드, 씨티카드, 하나SK카드도 에코 마일리지 카드를 발급합니다.

 

 

 

마일리지는 매달 적립돼 공공요금 납부, 문화·놀이시설 이용 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하루에 버스와 지하철을 2회(환승 제외) 이용하는 시민이라면 한 달에 6000원 절약하는 셈이죠. 또 에코 마일리지 카드로 친환경 제품을 구매하면 구매액의 0.8%를 마일리지로 적립해 주기도 합니다. 현재 홈플러스, 현대홈쇼핑, 스타벅스, 아모레퍼시픽, 아가방 등이 참여 의사를 밝혔고. 시는 친환경 인증제품 제조 기업들의 동참을 독려할 계획이어서 참여 기업은 더욱 늘어날 것이라 하네요.

 

 

그 동안에도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시행되었던 제도가 참 많았습니다. 그런데 이번부터 시행되는 그린카드는 이전의 것 보다 혜택도 더 크고 효과적인 것 같네요. 정말 에너지가 돈이라는 말. 실감납니다~! 여러분도 조금씩 에너지를 절약하고 탄소 배출을 줄이는 일에 힘써 모두 부자되세요~!!!

Posted by slowalk




완벽하고, 치밀했던 한국과 그리스의 축구경기. 경기시작 7분만에 선제골로, 붉은악마들의 가슴을 통쾌하게 만들었고, 결국 2대0 이란 결과로 남아공월드컵 첫 승리의 기쁨을 안겨주었습니다. 역시 대한만국 선수들 자랑스럽습니다!!!!!



아마도 만나는 사람들 모두 축구경기결과에 관한 얘기로 첫 대화를 시작해 나가겠죠??? 메신저나 문자를 통해서도. 그렇다면 쪽지나 카드를 통해서도 그 기쁨을 함께 나누는 건 어떨까요??? 오늘 소개해 드릴 것은 참 기발한 아이디어로 만들어진 팝업카드입니다. 바로 잔디를 직접 기를 수 있는 축구필드 모양의 카드!!!!



생활속의 작은 정원을 추구하는 디자인회사 postcarden에 의해 만들어진 팝업카드 입니다.
postcarden 웹사이트 방문해보기!!!






처음 카드를 보내는 사람이 카드박스 뒤에 메세지를 적습니다.





그러나 이땐 잔디가 심어지지 않은 텅 빈 축구필드죠. 하지만 상자안에는 씨앗이 담겨져 있죠.




그럼 카드 안 텅빈 축구필드부분에 젖은 종이를 깔고, 씨앗을 뿌려주고, 간간히 물을 뿌려 촉촉한 상태를 유지시켜주면  2 ~ 3 일 이내에 새싹이 돋아나고 2 주 정도까지 지속된다고 합니다. 책상위나 컴퓨터 모니터 위에 올려두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모든 연령대에게 즐거운 선물이 될 축구카드. 또한 축구 매니아들에게 이상적인 선물이될 것 같네요. 첫 승리의 기쁨을 맛보고 나니, 정말 월드컵을 실감합니다. 그래서 무척이나 기대가 되는 다음 두 경기!!!! 대한민국 선수들 화이팅입니다!!!!!!




*출처: http://www.postcarden.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