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한달 앞으로 다가온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하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크리스마스 트리, 크리스마스 선물, 산타할아버지, ...

하지만 무엇보다 작은 정성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달할 수 있는건

바로 크리스마스 카드 아닐까요?


하지만 아쉽게도 크리스마스 카드는 한번 읽어보고 서랍 어딘가에 넣어두고

그 존재를 잊어버리곤 하죠. 가끔 꺼내보면서 옛 기억을 되살리는 정도.


지금 소개해드릴 크리스마스는 조금 다릅니다.



겉보기엔 평범해보이는 카드.



카드를 펼치면 이렇게 팝업 모형들이 등장합니다.

이게 끝은 아니겠죠? 무언가 더 특별한 것이 있을 것 같은데...


사실 이 카드에는 씨앗이 함께 들어있습니다.



펼쳐진 카드 위에 씨앗을 뿌려주면,



이렇게 싱그러운 초록색 풀잎들이 자라납니다.

씨앗이 뿌려지고 풀잎이 자라나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보실까요?



이렇게 풀잎이 자라나는 카드를 서랍 속에 넣어둘 수는 없겠죠?

귀여운 일러스트레이션과 함께 싱그러움을 더해줄 크리스마스 카드!

보낸이의 정성이 책상 위 어디선가 오래오래 남아있지 않을까요.



출처 : postcarden.com

Posted by slowalk
여기 카드가 하나 도착했습니다.






카드를 열어 볼까요.

카드를 열면 팝업으로 정원창고가 나타납니다.




카드 밑 바닥에 조심스럽게 물을 적당량 부어주고, 동봉된 씨앗을 뿌려주면~



일주일을 기다리면~
짜잔~ 팝업카드에 싱그러운 풀이 자라났어요




동영상으로 보실까요?
이번엔 축구장입니다~!








이 카드는 실내, 사무실 탁자 위에서도 조그만 정원을 가꿀 수 있도록 만들어진 그린 팝업카드 입니다. 간단한 방법으로 실내에서도 녹색가든을 즐길 수 있지요. 카드에 따라서 식물의 종류가 다르다고 합니다. 미나리 카드의 경우는 길러서 먹어도 된다고 하네요. 카드의 재질은 P.E.T병을 재활용해서 만들었기 때문에 위생적이고, 사후처리 역시 재활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식물이 길러질 때까지 걸리는 1~2주의 시간동안, 카드를 보낸 사람의 메시지도 천천히 완성되는 셈이네요. 영국에서 만들어진 이 카드의 가격은 우리나라돈으로 13000원입니다. 그렇게 비싸지 않은 가격에, 당신의 탁자위에 녹색정원을 설치해보세요^^

 출처 http://www.postcarden.com
Posted by slowalk




맞닿은 얇은 종이를 펼치면 놀라운 공간이 펼쳐지는 놀라운 순간!

바로 팝업북 입니다.

팝업북을 펼치는 순간은 항상 놀라운 마법을 보는 것과 같아요. 어떻게 그렇게
좁은 종이 틈 안에서 놀라운 공간이 나타날까요?





이런 팝업북의 아이디어를 활용해서 작은 공간을 넓게 확장시키는 간이 구조물 들이 있습니다!

첫번째로 소개드릴 건물은 바로 태양열 팝업 컨테이너!




이 간이 건물은 20분안에 조립, 완성 가능한 구조로 설계된, 컨테이너 박스를 이용한 구조물입니다.

행사나, 파티, 간단한 카페를 운용할 수 있는 이 건축물은 기존에 있던 간이천막, 텐트에 비해서 비슷한 시간의 설치시간이 걸리지만 그 내구성면에서 훨씬 더 강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컨테이너 박스를 이용해서 만들어졌기 때문에 기존의 컨테이너박스의 선적, 운송방식대로  이동시킬 수 있습니다.






이 건물이 더 놀라운 점은, 바로 이 공간안에서 사용하는 전기는 모두 건물 스스로 생산해낸다는 점에 있습니다.지붕에 위치한 태양열발전 시스템은 전력을 생산해내고, 이는 공간안에 플러그와 연결되어 있어서 쉽게 콘센트를 꼽아서 사용할 수 있다고 하네요. 이 시스템으로 생산해내는 에너지는  시간당 4000 kW ,이걸 사용가능한 소비전력으로 변환하면 200Kw!!







이 컨테이너 구조물은 그 용도에 맞게 바닥을 확장시켜서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야외 행사장, 댄스파티, 간단한 카페테리아, 노래방, 야외휴식터 등등 말이지요!





이렇게 연결시켜서 지으면, 더 넓은 야외행사홀이 되네요!!!


때로는 카페테리아로 슬며시 변신!







두번째로 소개할 팝업구조물!  오페라하우스를 연상시키는 캠핑용 트레일러 입니다.!


펼치기전의 모습은 평범한 트레일러 차량 같이 생겼네요.~



이 오페라 캠핑 트레일러는 2006년 처음 스케치 단계로 고안되서, 2010년 완제품으로 나오기전 까지 수많은 예비모형단계, 시행착오를 거치게 됩니다. 역시 좋은 아이디어의 실행, 결과물 뒤에는 수많은 시간과 노력이 뒤따르는 군요!!




그래서 인고의 세월을 거쳐 탄생한 오페라하우스 캠핑카!!


펼쳐지는 과정을 살펴볼까요?




짜잔!!!

그 내부는 더 놀랍습니다.




저런곳에서 잠을 자면, 진짜 잊지 못할 하루가 선사될 것 같네요 !





아직 우리나라에서 캠핑 트레일러카는 생소하기만 합니다. 하지만 외국에서는 레저용으로 수많은 캠핑카가 나와있고, 오늘 소개한 팝업 형식의 트레일러카들도 다양하게 만들어지고 있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팝업 트레일러를 펼치는 동영상을 살펴볼까요?






그 내부의 모습






그런데
이런 팝업 구조물이 그렇게 낯설지 않으시다구요?





사실 우리 주변에서 볼 수 있는 디자인노점상 가판대 도 팝업 구조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서울의 많은 지역에서 거리노점상 개선사업을 하면서 많은 가판대가 위의 모양으로 변했는데요~

정작 그 크기의 제한으로 인해서 많은 물건들, 가스통들을 가판대 밖으로 꺼내서 쓰는 경우, 비가새는 경우가 있다고 합니다. 시작단계인 만큼 점차 개선이 되고, 완성도가 있는 팝업 구조물이 나오겠지요~

놀라운 공간을 창출하는
팝업의 세계였습니다! :)





출처: http://www.ysin.co.uk
        http://www.boxmanstudios.com





Posted by slowalk




완벽하고, 치밀했던 한국과 그리스의 축구경기. 경기시작 7분만에 선제골로, 붉은악마들의 가슴을 통쾌하게 만들었고, 결국 2대0 이란 결과로 남아공월드컵 첫 승리의 기쁨을 안겨주었습니다. 역시 대한만국 선수들 자랑스럽습니다!!!!!



아마도 만나는 사람들 모두 축구경기결과에 관한 얘기로 첫 대화를 시작해 나가겠죠??? 메신저나 문자를 통해서도. 그렇다면 쪽지나 카드를 통해서도 그 기쁨을 함께 나누는 건 어떨까요??? 오늘 소개해 드릴 것은 참 기발한 아이디어로 만들어진 팝업카드입니다. 바로 잔디를 직접 기를 수 있는 축구필드 모양의 카드!!!!



생활속의 작은 정원을 추구하는 디자인회사 postcarden에 의해 만들어진 팝업카드 입니다.
postcarden 웹사이트 방문해보기!!!






처음 카드를 보내는 사람이 카드박스 뒤에 메세지를 적습니다.





그러나 이땐 잔디가 심어지지 않은 텅 빈 축구필드죠. 하지만 상자안에는 씨앗이 담겨져 있죠.




그럼 카드 안 텅빈 축구필드부분에 젖은 종이를 깔고, 씨앗을 뿌려주고, 간간히 물을 뿌려 촉촉한 상태를 유지시켜주면  2 ~ 3 일 이내에 새싹이 돋아나고 2 주 정도까지 지속된다고 합니다. 책상위나 컴퓨터 모니터 위에 올려두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모든 연령대에게 즐거운 선물이 될 축구카드. 또한 축구 매니아들에게 이상적인 선물이될 것 같네요. 첫 승리의 기쁨을 맛보고 나니, 정말 월드컵을 실감합니다. 그래서 무척이나 기대가 되는 다음 두 경기!!!! 대한민국 선수들 화이팅입니다!!!!!!




*출처: http://www.postcarden.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