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rand&Design

지구를 위한 한 시간의 어둠, 3월 27일 EARTH HOUR.

돌아오는 토요일, 3월 27일 저녁 8시 30분.



갑자기 1시간 동안 서울이 암흑에 휩싸여도 놀라지 마세요.
이것은 서울 전체의 정전이나 놀랄만한 돌발사고가 아닙니다.
바로 우리 지구에게 이산화탄소의 공격에서 쉴 수 있는 1시간의 휴식시간EARTH HOUR 입니다.







EARTH HOUR...

이 지구촌 불끄기 행사는 2007년 호주 시드니에서 2백 20만의 가정과 기업들이 한 시간 동안 전등을 끄고,
거리로 나와 촛불에 불을 밝히며, 기후변화에 대한 그들의 마음을 보여주면서 시작되었습니다.
그 마음이 모여 전세계로 퍼져나갔고, 단 1년 만에 35개의 국가에서 5천만 명 이상의 사람들과 함께하는
국제적인 운동 되었습니다. WWF<World Wide Fund for Nature>라는 세계환경단체에 의해 주도되었구요.


결국, 시드니의 하버 브릿지, 토론토의 CN 타워, 센프란시스코의 금문교, 로마의 콜로세움과 같은
국제적인 랜드마크 건물들까지, 시간이 갈수록 점점 더 급박해지는 기후변화 문제에 대항하는
희망의 상징으로 모두 불을 끄고 어둠 속에 서있게 만들었습니다.




▲ 세계 유명 건물들의 소등장면.




2010년 3월 27일, 대한민국에서도 이 행사가 세번째로 펼쳐질 예정이구요.
우리나라에선 서울의 남산N타워, 한강대교, 63빌딩, 코엑스, 서울성곽, 시청 본관, 서울역, 한옥마을등의
유명건물들이 소등행사에 참여 할 예정입니다. 네이버, 스타벅스, 맥도날드, HSBC, 코카콜라, 삼성화재, 창의와
탐구, 대한항공, 동아백화점, 캐논 등 기업들도 함께 말이죠.




그렇다면 왜, 이런 행사들이 주위에서 열리고 우리의 진심어린 관심과 참여를 기다리는 것일까요?



지구 온난화의 재앙 이제 카운트 다운에 들어갔습니다. 양극 지방의 빙하가 빠르게 녹아내리고,
해수면은 나날이 높아져 몇몇 작은 섬들은 점점 잠겨져 가고, 부쩍 잦아진 기상 이변에, 전례없던 폭설, 폭우...
이제 피할 수 없는, 피부로 느낄 수 있을 만큼 심각한 문제가 되었습니다.





얼마 전, 지구 온난화로 북극 지방의 빙하의 양이 역사상 두 번째 수준으로 낮아졌다고 밝혀졌습니다.
특히, 빙하 감소량이 현저히 큰 추크치해에서는 최근 북극곰들이 빙하를 찾기위해 알래스카연안에서
먼 바다로 헤엄쳐나가는 광경이 목격되기도 했구요. 이건 북극곰들에겐 위험한 일입니다.
쉴 곳을 찾지 못해 바다를 헤매며 헤엄치다가 탈진해 익사할 가능성이 높으니까요.


걷기싫어 가까운 거리도 차로 움직이고, 단지 예쁘다는 이유로 포장이 화려한 물건을 사고, 손에 들기 귀찮아
시장 바구니를 챙기지 않고 비닐봉투를 사용했던 일들이 모두 지구를 뜨겁게 만들었습니다.
그래서 지금 지구의 동,식물들이 힘들어 하고 있구요...
인간도 자신들이 저지른 죄의 후폭풍을 두려워하며 하루하루를 살아갑니다.


그러나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한시간의 에너지 절약
으로 지구를 위험에서 구할 수 있습니다.1시간 동안 전기 스위치를 끔으로서 범세계인
에너지 절감효과를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그동안의 잘못된 행동들을 반성하는 좋은 기회도 되겠죠.
하지만, 하루의 행사만이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일상생활에서도 에너지를 절약하고, 환경을 아끼는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안되겠죠. 사실, 매일매일 earth hour를 가지는게 당연한일이 되어야 할텐데요.



상상해 보세요. 피지의 수바와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시작된 행사가, 서쪽에서 시작해 지구 한바퀴를
도는 동안 지구는 휴식을 취하는 겁니다. 마치 파도타기처럼 뉴질랜드에서 호주 시드니로, 캔버라, 멜버른,
태국의 방콕을 지나 미국의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몬트리올..... 그리고 그 속에서 나도 참여해 국경과 인종을
뛰어넘어 전 세계인들과 하나가 된다는 소름이 돋을 정도의 뿌듯함.


기억하세요.
내가 한시간 불을 끄면 지구는 이산화탄소의 공격에서 한시간 쉴 수있는 휴식시간을 갖는다는 사실.
그 어떤 자원봉사보다 쉽지만, 그 어떤 자원봉사보다 의미있는 1시간이 될 것 입니다.


우리의 미래를 밝게 만들어 줄 한 시간의 어둠.
3월 27일 오후 8시 30분에서 9시 30분. 지금 바로 달력에 표시하세요!!!!



▼ EARTH HOUR 2010 공식 동영상.






EARTH HOUR 캠페인 적극적으로 참여하기.

EARTH HOUR 2010 >>>
KOREA EARTH HOUR 2010 >>> 
WWF >>>


  • Dream Sso 2010.03.24 01:15 신고

    안녕하세요^^
    지구를 위한 한시간, 저도 동참합니다!
    작은 행동, 많은이들이 함께 한다면 결코 작은 행동에 그치지 않을꺼란 믿음으로 말입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 saveearth 2010.03.27 20:43

    과연 한시간 불끄기로 지구온난화를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하십니까?
    너무 순진하시군요.
    지구온난화는 이미 시작되었고, 그것을 멈추려면
    당장 석유연료 사용을 반토막내야만 하죠.
    세계 2위에서 10위까지의 기업이 모두 석유기업이나 자동차기업인데
    이들을 바꾸지 않고 한시간 불꺼서 가능하리라는 생각은 순진하지만
    매우 위험한 생각입니다.
    진정한 문제의 원인을 가리기 때문입니다.

  • 4B 2010.03.28 10:12

    물론 단 1시간동안 행사에 참여 한다고 이미 시작된 지구 온난화를 막을 순 없겠죠.
    근본적인 해결책은 아니니까요. 하지만 환경을 생각하고, 보다 푸른 지구를 위해
    작게나마 일상의 쉬운 일부터 참여하는 그 자세와 마음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 전세계의 이 작은 실천이 모여 엄청난
    에너지 절감효과를 얻는다면 없어선 안 될 중요한 일이 아닐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