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뭇잎 연주곡' 들어보신 적 있나요? 혹시 나뭇잎 연주곡이라 하여 풀피리를 생각하시지 않았나요? 오늘 소개해드릴 곡의 악기는 풀피리가 아닌, 나뭇잎과 턴테이블입니다색다른 방식으로 소리를 디자인하는 사운드 디자이너 Diego Stocco의 ‘Duet for Leaves & Turntable’을 소개합니다.

 

 

 

 

사운드 디자이너인 Diego Stocco는 최근 새로운 사운드 실험을 위해 턴테이블을 구매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가든에서 찾아낸 여러 종류의 나뭇잎을 돌아가는 턴테이블에 마찰시키며, 나뭇잎과 턴테이블이 만들어내는 악절을 녹음한 후 하나의 곡으로 만들어 냈습니다. 그의 실험적인 녹음 작업을 간단히 살펴볼까요?

 




그가 녹음에 사용한 손가락 장착형 초소형 마이크입니다.

 

 



초소형 마이크를 착용하고, 나뭇잎을  턴테이블에 마찰시키고 있는 모습입니다. 잎에 장치를 가까이 대면, 잎이 내는 소리가 훨씬 크게 증폭된다고 하네요.


 



잎이 소리를 내며 진동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잎의 종류에 따라, 마찰 각도와 압력에 따라 소리가 매우 달라지는데, 이 넙적한 잎은 베이스 음과 킥 드럼 사운드의 톤을 만들어 냈습니다. 나뭇잎과 턴테이블이 만들어낸 음악! 직접 들어 보시죠.

 


 

 

Music From Nature

 

 


그의 또 다른 사운드 작업을 소개합니다. 작년, 지구의 날을 맞아 버츠비(Burts Bees)의 의뢰로 작업한 ‘Music from Nature인데요, Music from Nature는 신디사이저(음성 합성 장치)나 샘플 모음집, 추가 사운드가 사용되지 않은 100% 자연을 연주하여 얻은 곡이라고 합니다.

 


 


이 실험을 위해 직접 개조한 더블베이스 활과 마이크 청진기로 오렌지 나무를 요리조리 연주하고, 코코넛과 아몬드로 타악기 소리를 만들어냈습니다. 아무래도 다양한 자연물을 소재로 실험한 곡이라 나뭇잎 연주곡 보다 소리가 다채롭고 재밌습니다. Music from Nature 들어보시죠!

 


 

 

그가 다음엔 또 어떤 자연물로 연주한 곡이 나올지 정말 기대됩니다! 다만 다음엔 자연을 괴롭히지 않는 한에서 다양한 실험을 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출처ㅣ Diego Stocco on Behance

 


by 도마뱀 발자국 

 

 

Posted by slowalk

어제 밤사이 G20 정상회의가 열리는 삼성동 코엑스 주변에

녹색 성장에 걸맞는 '녹색' 철제 펜스가 설치되었다고 합니다.

녹색 성장과 녹색 펜스, 둘이 닮은건 그저 색깔 뿐이네요.

이 펜스는 시위나 테러 등을 방지하기 위한 일종의 경호벽이라고 하는군요.



보통 이런 경호벽에는 시민들이 낙서를 하거나 피켓을 꽂아두곤 합니다.

시위를 제한하고, 통행을 막고, 시민들의 목소리를 막아버리는 거대한 경호벽에

그나마의 메시지를 표현하는 방법인 것이죠.

그런데 이 삭막한 철제 펜스 사이에 새싹이 자란다면?



낭만적이지 않나요?

시위대를 막아선 경찰들 앞에서 키스를 하는 파리의 한 커플의 사진이 떠오릅니다.

조금 오글거리긴(?) 하지만, 가끔은 이런 방법이 더 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울리지 않나 생각해요! :)



위에서 소개해드린 펜스에서 자라는 새싹은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다름아닌 케이블 타이입니다.

Lufadesign에서 만든 이 Leaf Tie는 책상 위를 어지럽히는 골치아픈 선을 정리해줄 뿐 아니라,

검은색, 회색의 칙칙한 책상 위에 자연의 상큼함과 여유를 더해줍니다.



흙 위에 올려놓으니, 정말 새싹 같아보이죠?

그럼 Leaf Tie가 어떻게 사용되는지 한번 볼까요?



케이블 타이의 본연의 임무에 충실한 모습들 뿐만 아니라, 도시 곳곳에 상큼함을 더해주는 Leaf Tie!

초록색 뿐만 아니라 다양한 색상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Leaf Tie의 판매수익은 친환경 캠페인을 위해 쓰여진다고 하네요.



사실 그러라고 만든건 아니겠지만,

살벌한 녹색 경호벽 위에 우리의 목소리와 함께 Leaf Tie를 '심어보는건' 어떨까요?



출처 : lufdesign.blogspot.com designtag.co.kr

Posted by slowalk

날이 추워지고, 어느새 겨울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길은 어느새 노랗고 붉게 물든 낙엽들로 채워졌습니다.

가끔 오래된 책을 다시보다보면 언젠가 끼워넣은 낙엽을 발견하곤 합니다.

때론 편지를 보내듯 낙엽에 글을 적어두기도 했죠.


그런 추억을 되살리는 낙엽 모양의 엽서가 있습니다.



일본의 디자인스튜디오 Neo Green은 나뭇잎에 글을 적어 서신을 교환하던 일본의 옛 전통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Leaf Letter'를 만들게 되었다고 합니다.

재질이 좀 아쉽긴 하지만, 나뭇잎 모양의 디자인, 그리고 손으로 글을 적는 느낌으로도

충분히 친환경적인 감수성을 느끼게 하죠?



컴퓨터와 스마트폰이 넘쳐나는 요즘,

옛 추억을 되살려, 길에 떨어진 나뭇잎에 손으로 직접 작은 글귀를 적어보는건 어떨까요?


출처 : ed-ing-post.com

Posted by slowalk
일본에서 활동하는 디자이너, 나오 타무라는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서 그것들을 디자인제품에 응용하는 작업들을 진행해왔습니다. 이번에 그가 주목한 것은 식물의 잎사귀 입니다. 광합성 작용을 통해서 스스로 에너지를 발생시키는 잎사귀의 생명력을 표현하면서  더불어 일본 전통방식인 음식을 잎사귀로 싸서 저장시키는 방법을 되살린,  현대적 나뭇잎 접시가 디자인 되었습니다.



간단한 과일이나 채소, 주먹밥을 이렇게 나뭇잎 접시에 돌돌말아서 운반할 수 있습니다.



질감과 무늬도 진짜 나뭇잎을 닮았네요.



나뭇잎 접시는 실리카로 만들어져서, 구부릴 수도 있고 쌓아올릴 수도 있으며, 고온에 강해 전자렌지나 가스오븐에서도 사용 할 수 있습니다. 이 나뭇잎 접시에 밥이나 과일등을 덜어서 먹으면, 자연으로 돌아간 기분이 들 것 같습니다.^^ 자연에 영감을 받아 제품을 디자인하는 나오 타무라의 작업은 이곳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

비즈니스를 위한 자리에서 혹은 개인적인 자리에서, 사람들과의 첫 만남은
인사와 함께 명함 건네주기에서부터 시작되지요.

가장 작은 얼굴이라 불릴 만큼 명함은 그 사람을 드러내주는 중요한 도구 중 하나인데요,
명함 하나로 환경을 생각하는 착한 마음을 듬뿍 표현할 수는 없을까요?
 
요즘은 어딜 가도 친환경이 아닌 것이 없습니다. 기업에서도 개인적으로도
에코디자인에 대한 관심이 점점 더 뜨거워지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무늬와 형식만 에코디자인인 것들이 넘쳐나고 있지 않나 생각해봅니다.
재생용지에 콩기름 잉크를 사용한다면 일반 명함보다는 친환경적이라 할 수 있지만,
그 보다는 더 본질적인 친환경 프로세스가 필요하겠지요.






포르투갈의 Fischer Lisbon 디자인 그룹에서 만든
친환경적인 접근의 ‘Ecological Business Card’입니다.

정보를 도장으로 만들어,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쓰다 버린 종이에 찍으면 면함이 완성됩니다.
찢어진 박스도, 구겨진 종이도, 자투리 종이라면 무엇이라도 사용 가능합니다.







이 명함은 일반명함을 찍어낼 때의 공정이 생략되어,
명함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종이의 낭비와 에너지 소모가 없을 뿐 아니라
운송비용이 들지 않아 제조비용을 줄일 수 있는 환경적이고 경제적인 명함입니다.
이런 것이 진짜 에코디자인 아닐까요?^^
 







모양도 크기도 가지각색이지만, 재활용될 종이에 따라 다양한 느낌이 연출되네요.
오히려 낡은 종이에 찍힌 느낌이 더 좋은 것도 같습니다~




그밖에 친환경적인 재활용 명함들 만나볼까요?






종이 대신 떨어진 나뭇잎을 사용하여 스탬프로 찍은 명함도 있습니다.
나뭇잎들이 떨어질 때 부지런히 차곡차곡 모아두어야겠습니다.
사용 후 버려져도 다시 자연으로 돌아갈 수 있겠지요~








흔히 사용하는 줄무늬 노트로 만든 명함.
심플하지요. 별다른 디자인이 필요 없습니다.


 







마지막으로, 이런 명함 꽂이 어떠세요?
어디서 많이 보던 노란 종이지요~ 바로 전화번호부를 재활용한 명함꽂이 랍니다.
원통만 있다면 제작도 쉽고, 기능적이고 디자인적으로도 훌륭합니다.


건네는 사람도 받는 사람도 미소 짓게 만드는 재활용 명함으로
이젠 PR도 친환경적으로~!

 


자료 출처 : www.inhabitat.com

 




공감하시면 아래 손가락 모양 클릭^^ - 더 많은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Posted by slowalk